장애인 고용유지에 딱인 맞춤보조공학기기|

  • 조은비
  • |조회수 : 1043
  • |추천수 : 0
  • |2016-03-30 오후 6:48:39


장애인 직업생활에 필요한 보조공학기기를 지원하는 일은 장애인 고용 확대에 무엇보다 중요하다. 하지만 무턱대고 보조공학기기를 지원하기 보다는 장애의 특성, 장애 정도, 맡은 직무 등을 고려하여 지원해야 한다.

현재 장애인복지법 상 장애 유형은 신체적 장애(12개 유형)와 정신적 장애(3개 유형)로 나눌 수 있다.

장애의 종류도 많지만 장애의 유형에 따른 장애 정도도 제각각 다르다. 따라서 시중에서 판매되는 기성제품 중에서 적합한 보조공학기기를 찾는데 어려운 경우가 종종 발생하기도 한다.

기성제품 중 장애인이 원하는 보조공학기기가 없는 경우 장애 유형과 직무를 고려하여 적합한 기기를 제작 또는 개조하여 제공하는 맞춤보조공학기기 지원제도가 있다.

공단에서는 보조공학기기를 지원하기 전 상담평가를 거쳐 적합한 기기를 선정하고 장애인에게 지원하고 있다. 중증장애인에게 500만원, 경증장애인에게 300만원 한도로 보조공학기기를 무상으로 지원한다.

맞춤보조공학기기에 대한 수요는 갈수록 높아지고 있다. 보조공학기기 지원 사례를 살펴보며 맞춤보조공학기기에 대해 알아보자.

소리 증폭기능 추가 및 하울링을 방지하는 맞춤보조공학기기. ⓒ박종필 에이블포토로 보기 소리 증폭기능 추가 및 하울링을 방지하는 맞춤보조공학기기. ⓒ박종필
장애인복지관에서 일하는 청각장애인 A씨가 있다. A씨는 잔존청력이 남아 있어 양쪽 귀에 보청기를 착용하였다. 청각장애인 고객이 내방했을 때 수화통역을 해주고, 유선으로 취업상담을 하는 것이 A씨의 주된 업무이다.

하지만 보청기를 착용하고 전화를 하는 경우 전화기 소리가 잘 들리지 않거나, 하울링(삐~하는 소리)이 발생한다. 이런 문제들로 업무를 하는데 어려움이 자주 발생하자 A씨는 사무직이 청각장애 특성상 적합하지 않다며 퇴사를 고려하였다.

이러한 문제를 해결하고 근속을 돕기 위해 상담평가를 진행하였고, 사무실 전화기를 개조하여 지원하였다. 수화기에 소리증폭기능을 추가하고, 하울링 방지 장치를 수화기에 설치하여 업무 스트레스에서 벗어나게 하였다. 맞춤보조공학기기 지원 이후 A씨 얼굴에는 웃음꽃이 활짝 피었다.

직접대화를 하지 않고 주문계산이 가능한 맞춤보조공학기기. ⓒ박종필 에이블포토로 보기 직접대화를 하지 않고 주문계산이 가능한 맞춤보조공학기기. ⓒ박종필
카페에서 바리스타로 근무하고 싶은 청각장애인 B씨가 있다. B씨는 잔존청력이 남아 있지 않아 소리를 들을 수 없으며, 수화로 의사소통이 가능하였다. B씨는 장애인직업능력개발원에서 바리스타 직무로 교육을 받았고, 원하던 카페에 취업을 하게 되었다.

하지만 취업이 되었다는 기쁨도 잠시, B씨에게 주어진 업무의 대부분은 매장 내 청소 등 이었다. 청각장애로 인해 주문을 받을 수 없어 의사소통이 덜 필요한 직무에 배치된 것이다.

보조공학기기 상담평가를 통해 B씨가 꿈꾸는 바리스타로 당당하게 일할 수 있게 양방향 포스(POS)기기를 지원하기로 하였다. 카페 메뉴를 양방향 포스기기 프로그램에 업데이트하였고, 고객과 직접 대화를 하지 않고도 주문을 받고 계산할 수 있도록 양쪽에 터치 모니터를 설치하여 기존의 사용하던 단방향 주문계산기기의 단점을 보완하였다. B씨는 맞춤보조공학기기를 통해 그톡록 꿈꾸던 바리스타 일을 할 수 있게 되었다.

위 사례들 뿐만 아니라 맞춤보조공학기기는 다양한 분야에 적용되어 장애인 근로자의 어려움을 해소하고 업무를 지속할 수 있도록 도와주고 있다. 아직도 직무환경에 좌절하여 꿈을 이루지 못하고 있는 장애인들에게 맞춤보조공학기기가 한 줄기 희망의 빛이 되기를 기대해 본다.

-장애인 곁을 든든하게 지켜주는 대안언론 에이블뉴스(ablenews.co.kr)-

-에이블뉴스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발송 ablenews@ablenews.co.kr-


댓글 0

번호 제목 닉네임 조회수 작성일
40 ‘농인도 쉽게 이해하는 재밌는 정치 이야기’를 만들다 조은비 1056 2016.06.16
39 17개 시·도 장애인 복지·교육 비교 결과 발표 조은비 1047 2015.07.28
38 31년 만의 장애인등급제 폐지 무엇이 달라지나? 관리자 710 2019.08.06
37 4월부터 장애인연금 1410원 인상된다 조은비 933 2016.03.30
36 금 11개.종합 12위 목표, 리우 패럴림픽 선수단 출국 조은비 1337 2016.08.29
35 내년도 달라지는 복지제도 알아보기 조은비 1125 2015.12.30
34 보건·의료분야 장애인 차별 틀어막는다 조은비 908 2015.07.28
33 복지부, 발달장애인 거점병원 2곳 선정 조은비 1359 2016.08.29
32 수화통역서비스 받기 힘든 인천 청각장애인 조은비 1045 2015.09.09
31 시·청각장애인 TV보급사업, 소외 지역 생겨서는 안 된다 조은비 941 2016.06.16
30 시행 앞둔 한국수어법, 농인 권리 중심에 놓아야 조은비 1064 2016.08.02
29 신한은행 충주금융센터, 자원봉사 릴레이 운동동참 김한구 445 2019.04.20
28 안철수 의원 '장애인 인권침해방지법' 발의 [1] 김한구 1085 2015.01.23
27 영화 도가니 인화학교에...장애인인권복지타운 추진 조은비 1005 2016.08.02
26 올해 큰 변화도, 반발도 없었던 ‘장애인연금’ 조은비 965 2015.12.30
25 올해부터 장애인 취업성공패키지 공단서 직접 운영공단이 장애인 유형에 .. 조은비 1295 2017.01.18
24 운전 시뮬레이터 활용한 작업치료 "운전재활" 조은비 985 2016.08.29
23 인공와우 수술·치료·가족지원 서비스 신청자 모집 조은비 1248 2017.04.12
22 자립생활 첫 걸음, 국적 달라도 꿈은 통해 조은비 1139 2015.12.30
장애인 고용유지에 딱인 맞춤보조공학기기 조은비 1043 2016.03.30